후라이드 치킨 두 마리에 16,000원 Food_Cooking

후라이드 치킨 두 마리에 16,000원.
프랜차이즈 업체가 많아지면서 치킨 값과 피자 값이 많이 오르고 있다.
정부에서도 프랜차이즈 사업을 육성하는 쪽에 힘을 실어주고 있는 것 같아, 앞으로 프랜차이즈 업체의 치킨이나 피자 가격은 계속 오르지 않을까 예상된다.

동네 인근의 한 식당이 새 단장을 하면서 치킨을 두 마리에 16,000원에 판매한다고 광고를 하고 있어서 구입해 봤다.
보통 시장 골목에 이렇게 저렴한 가격에 후라이드 치킨을 파는 가게가 있는 경우가 있는데, 그런 곳에서 파는 치킨과 비슷하다.
술을 팔면서 치킨을 안주로 파는 것이지만, 상황에 따라 치킨이 주요 매출이 될 수도 있는 독특한 느낌의 가게다.
프랜차이즈는 아닌 것 같은데, 가게는 깔끔하게 잘 꾸며놓았다.
특이한 점은 위쪽 형광등 아래에 그물망을 해 놓았는데, 아마도 여름에 가게 문을 열어놓고 장사를 하다보면 모기나 나방 같은 것이 많이 들어와서 형광등에 붙을 테고, 그것들이 아래 조리대로 떨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 그물망을 쳐 놓지 않았을까 싶다.
배달은 안 되고, 가게에서 술을 먹으면서 안주로 시키거나 혹은 구입해서 가져가는 ‘테이크아웃’인데, 주문을 받으면 미리 튀겨놓은 닭을 다시 튀겨서 주는 방식으로 판매를 하기 때문에 오래 기다리지 않아서 좋다.

한 마리는 8,500원이고, 두 마리는 16,000원, 세 마리는 24,500원.
양념치킨 12,000원, 간장치킨 12,000원.
치킨 한 마리당 치킨 무 한 개와 양념소스 한 개가 기본으로 제공되고, 양념 소스는 별도로 500원에 판매.
요즘 치킨 가격이 16,000원~18,000원 정도여서, 두 마리에 16,000원 이면 상대적으로 저렴하다.
겉에 튀김옷을 입히지 않고 튀겨서 담백한데, 기본적으로 약간 매운 양념이 되어 있는지 살짝 맵다.

단순 계산으로 비교하면 훨씬 저렴한 가격에 많이 먹을 수 있는 것 같아 보이지만, 막상 먹어보니 양이 확연히 차이 날 정도로 더 많다고 생각되지는 않는다.
순살 치킨이 좀 비싸기는 해도, 18,000원 정도의 순살 치킨 한 마리 양과 비슷한 정도랄까.
뼈가 많고 살이 그다지 많이 붙어 있지 않아서, 실질적으로 양이 그리 크게 차이가 나는 것 같지는 않다.
그래도 분명 두 마리가 맞기는 하니까 양이 좀 더 많은 것은 맞겠다.
맛이 담백하고 무난하며, 저렴한 가격에 양이 좀 더 많으니 괜찮은 선택이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86857
5646
10618239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