깊어가는 가을 풍경, 플라타너스, 단풍나무 등 Photo_Essay

비가 온 뒤 부쩍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지난 번 담벼락 위에 떨어진 홍시가 바짝 말라붙었다.
공원의 나무숲은 이제 노란색으로 물들기 시작하지만, 이미 플라타너스 잎은 갈색으로 타들어 가고, 단풍나무는 노란색으로 물들었다.
강태공이 세월을 낚는다고 했던가.
요즘 사진을 찍으며 세월을 낚고 있는 것 같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8271184
8164
10251344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