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렉기타 1,2번 줄 수명 약 6개월 Music_Story

지난밤에 기타 프렛을 갈다가 2번 줄이 끊어졌다.
버징이 심했는데, 기타 줄을 교체하니 버징이 전혀 나지 않았다.
기타 줄을 구입해서 1번 줄도 교체를 했더니 버징이 없다.
지난 1월 초에 1번 줄을 새 줄로 교체를 했으니, 기록상으로는 대략 7개월 정도 사용한 셈이다.
기타 치는 것이 숙련이 되고, 브리지에서 기타 줄이 꺾이는 부분에 전선 피복을 끼워 놓으면 기타 줄이 잘 끊어지지 않는다.
패스트프렛(Fast Fret) 같은 윤활제를 바르며 관리를 잘 하면 비교적 오래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기타 줄이 끊어지지 않더라도 기타 줄이 녹이 슬면서 얇아지기 때문에 튜닝이 잘 맞지 않고 떨림이 고르지 않아 연주하기가 곤란해진다.

1,2,3번 줄은 기타를 많이 친다는 전제하에 2~3일만 지나면 코팅이 벗겨지기 시작해서 2주 정도 지나면 코팅이 거의 다 벗겨진다.
이후 급속히 녹이 슬기 시작하고 떨림이 부정확해지기 시작하는데, 관리를 잘 하면 그런대로 계속 사용할 수는 있지만 시간이 더 지나면 음이 맞지 않고 자체 떨림이 생겨 버징이 날 때와 같은 떨림 소리가 발생하여 계속 사용하기는 곤란하다.
튜닝기에 연결해 보면 줄을 튕겼을 때 음이 정확히 가운데 오지 않고 위아래로 부정확하게 움직이는 것을 확인할 수 있는데, 이때가 되면 기타 줄을 교체할 때가 되었다는 신호로 보면 된다.
음이 맞지 않는 것은, 각 프렛 위치 별로 음이 정확하지 않게 되어 넓은 음역대를 사용하는 프레이즈를 연주할 때 일부 프렛에서 부정확한 음이 발생한다.
3번 줄은 비교적 두꺼워서 더 오래 사용할 수 있지만, 1,2번 줄은 가장 얇기 때문에 더 빨리 문제가 발생한다.
기록상으로 보면 대략 6개월 정도 까지는 사용할 수 있기는 한데, 여름이 끼어 있으면 습해서 기타 줄이 더 빨리 녹이 슬기 때문에 교체 시기가 더 빨라질 수 있다.

4,5,6번 줄은 와이어가 감겨 있어서 녹이 덜 슬고 튜닝도 잘 맞는 편이지만 소리가 무뎌지기 때문에 음이 정확하고 선명한 소리를 원한다면 교체를 해주는 것이 좋다.
경제적 여유가 있다면, 빠르면 1달 단위로 늦어도 2달 단위로 6개 줄을 모두 교체해 주는 것이 가장 좋을 것 같다.

어니볼 세트가 2개 더 있는데, 1,2,3번 줄 교체용으로 낱개로 구입한 저가 기타줄로 교체를 했다.
낙원상가에서는 외국산 정품도 500원이면 구입을 하는데, 이곳에서는 세고비아 제품인데도 천원을 달란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261531
9847
10318456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