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위 석양 Photo_Essay

눈으로 보는 풍경보다는 부족하기는 해도, 화소 낮은 카메라로도 제법 석양의 느낌이 전해진다.
우리는 우리 일상에서 지나치는 많은 풍경들을 놓치고 산다.
그것 하나 하나를 생각해보면 모두 놀라운 자연의 신비로운 풍경이지만, 너무 익숙해져 버려서 관심을 끊은거지.
지금은 저 산너머로 해가 내려앉았다가 아침이 되면 당연히 또 해가 떠오를것이라고 믿기 때문에 해가 지는 것에 별 흥미를 가지지 못하지만, 만약 지금 지는 저 해가 마지막 해가 된다면, 해를 보는 태도는 달라지겠지.
마찬가지로, 우리가 일상에서 스쳐 지나가는 많은 것들은 어떠한 태도로 그것을 보느냐에 따라 달라진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45588
3460
10651713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