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두부 짜파게티 Food_Cooking

근래에는 '일품(一品) 짜장면(팔도)' 을 많이 먹었는데, 인스턴트로 나온 짜장면 중에서는 짜장면 원래의 맛이나 느낌과 가장 비슷한것 같아서 좋아한다.
물론, 가루분말 형태의 짜파게티도 나름의 독특한 맛이 있어 여전히 가끔씩 먹는다.
액상 형태의 짜장소스를 사용하는 짜짜로니는 그 특유의 맛이 싫어서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일품 짜장면이 천원이고, 짜파게티는 얼마전까지 800~850원 정도였던것 같은데, 어제 짜파게티를 사니 가격이 900원이다.
라면 가격도 하늘 높은줄 모르고 계속 오른다.

집에 순두부 사다 놓은게 있어서 라면에 넣어 순두부 라면도 먹어보고, 짜파게티에 넣어 순두부 짜파게티로도 먹어봤다.
양파와 고추 순두부를 넣고 고추장을 반스푼 정도 넣어서 순두부 짜파게티를 먹어봤다.
라면에 순두부를 넣으면 매운맛이 중화되어 맛이 부드러워지고 국물이 진득해져서 좋다.
짜파게티에 넣으면 사실 그리 맛에 영향을 주지는 않는데, 원래의 분말 스프로 낸 국물 만으로 부족했던 풍성한 느낌이 들어서 좋다.
짜장국물과 순두부가 섞여 국물이 좀더 진득해지고 풍성해진다.

순두부를 인스턴트 면 요리에 넣으면, 맛이 더 담백해지면서 국물이 풍성해져서 든든하게 먹는 느낌이 들어 좋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98910
6306
10586499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