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 Miscellany

어제 저녁에 걸려온 한통의 전화.
그 내용을 들으니 스트레스가 급격히 밀려온다.
짜증과 화딱지가 밀려오고, 울화통이 치밀어 오른다.
스트레스는 뇌세포의 분화를 일시에 증가시키고, 그로 인해 두통과 피로를 유발한다.
살면서 스트레스를 받을만한 일들을 멀리하고, 스트레스를 유발할만한 꺼리들을 차단하는데 노력했다.
하지만, 마치 원죄처럼 아주 오래전에 일어난 일이거나, 혹은 내가 아닌 타인에 의해 발생하여 오로지 감내해야 하는 일들.
절대로 그 발생 원인을 제거하지 못하고 시원스럽게 해결할 수 없는 응어리들.
그런 스트레스들은 두고두고 나를 괴롭힌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37455
3066
10784951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