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하(入夏) Photo_Essay

5월 6일이 절기상 입하(入夏) 였다고 하니, 어느덧 봄을 채 느끼기도 전에 여름의 문턱이다.
그래서인지, 햇살은 따뜻한 봄의 느낌이 아니라 무더운 여름을 예고 하듯이 눈이 부셨다.
나무들은 벌써 푸르게 잎이 돋기 시작했고,
푸른 하늘의 구름은 가을 하늘의 청명한 느낌이 아니라, 뙤약볕 내리쬐는 해안가의 그것을 느끼게 했다.

최근에 밝은날 사진을 찍으면 뿌옇게 나오는데, 렌즈에 얼룩이 져서 그런것 같아 렌즈를 닦았다.
다음번에 찍을때는 깨끗하게 나오려나?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281531
9847
10318458

google_myblogSearch_side

▷검색어

Flag Counter style2